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서산소방서, 자원순환시설 화재예방대책 추진

신미경 기자 | 기사입력 2024/06/11 [12:54]

서산소방서, 자원순환시설 화재예방대책 추진

신미경 기자 | 입력 : 2024/06/11 [12:54]

▲ 서산소방서, 자원순환시설 화재진압 현장


[경찰연합신문=신미경 기자] 서산소방서가 자원순환시설에서 지속적으로 화재가 발생함에 따라 오는 21일까지 자원순환시설에 대한 화재예방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충청남도 소방본부에 따르면, 최근 5년간(2019년~2023년) 자원순환시설 화재는 총 52건 발생했으며 원인으로는 화학적 요인 46.1%(24건), 부주의 26.9%(14건), 기계적 요인 7.87%(4건)으로 나타났다.

자원순환시설은 특성상 열 축적에 의한 자연발화가 쉬워 예방 및 관리가 어렵고 특히 화재 시 초기 진화가 어려워 진압에 많은 시간이 소요된다.

이에 소방서는 ▲자원순환시설 화재안전조사 및 안전컨설팅 ▲유관기관 안전관리 협조체계 구축 ▲합동소방훈련 및 현장대응 강화 등을 추진한다.

김상식 소방서장은 “자원순환시설은 많은 폐기물로 인해 착화가 쉽고 화재 발생 시 진압에 오랜 시간이 소요된다”라며 “지속적인 컨설팅 등 철저한 예방대책으로 화재예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찰뉴스
이동
메인사진
"음주운전 처벌 강화에도 재범률 그대로…방조 처벌 강화해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