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로고

자매도시 속초-훈춘, 교류협력 물꼬 다시 튼다

시승격 60주년 기념 훈춘대표처 개소식 개최 및 우호증진 협약 체결

구권림 기자 | 기사입력 2023/08/30 [11:36]

자매도시 속초-훈춘, 교류협력 물꼬 다시 튼다

시승격 60주년 기념 훈춘대표처 개소식 개최 및 우호증진 협약 체결

구권림 기자 | 입력 : 2023/08/30 [11:36]

▲ 속초시청


[경찰연합신문=구권림 기자] 속초시가 코로나19의 여파로 축소됐던 훈춘시와의 교류협력 관계를 재정립하고 자매도시로서 국제항로․경제․관광․문화․체육 등 다방면에 걸친 교류 재개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훈춘시를 방문한다.

속초시는 중국 연길공항을 통해 8월 31일부터 9월 3일까지 3박 4일간 훈춘시를 방문하면서 코로나 19로 연기됐던 한국속초상공회의소 훈춘대표처의 속초시 승격 60주년 기념 개소식을 개최하는 한편, 양 도시 간 교류협력의 활성화를 위해'국제 자매도시 우호증진 및 교류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양 도시 간 상생발전 방안 모색을 위한 교류회 추진 등 다양한 교류 업무를 추진할 예정이다.

이번 훈춘시 방문에는 이병선 속초시장과 관계부서 직원을 포함하여 민간분야 교류활성화를 위해 속초상공회의소 회장, 속초해양산업단지협의회 회장 등 경제분야 유관단체장이 동행하게 되며, 양 도시 간 상생발전 방안 모색에 중지를 모으고 중국의 지방의회 격인 훈춘시인민대표대회 상무위원회와의 교류협력관계를 재증진하기 위해 속초시의회 김명길 의장을 포함한 시의원 7명도 함께 방문할 예정이다.

이병선 속초시장은 “민선 6기 시장 재임 시절인 2016년 이후 7여 년 만에 훈춘시를 재방문하게 되어 감회가 남다르다. 이번 방문을 통해 오랜 시간 상호신뢰와 우호를 바탕으로 함께 성장해 온 자매도시인 속초시와 훈춘시의 교류의 문이 다시 활짝 열리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한편, 속초시와 훈춘시는 1991년 양 도시 간 국제항로 개설 타당성 검토를 시작으로 인연을 맺기 시작하여 1994년 8월에는 교류협력 추진을 위한 기본협의서 체결, 2000년 8월에는 백두산항로 개설을 계기로 경제무역 협력에 관한 협정서를 체결했으며, 2009년 6월 자매결연협정을 통해 현재에 이르기까지 다방면에 걸쳐 우호협력관계를 이어오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경찰뉴스
이동
메인사진
소상공인, 냉장고·난방기 구매시 40% 지원…최대 480만원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